족보풀이
작성자 운영위원
작성일 2013-02-28 (목) 12:43
분 류 일반
ㆍ추천: 0  ㆍ조회: 1190      
IP: 14.xxx.171
풍양군 조경 신도비명

전        면
증  숭정대부  의정부  좌찬성  겸  지경연춘추관   성균관사  시 
     장의공  행  효충장의선무공신  자헌대부  한성부판윤  오위
     도총부  도총관  지  훈련원사  훈련대장  풍양군
풍    양    조    공     경   지묘
증  정경부인  영월  엄씨  부좌 


좌  우  후  측  면
공의  성관은  풍양조씨이고  휘는  경이며  자는  사척이시다.
시조  휘  맹은   고려  벽상개국공신  삼중대광  문하시중  평장
사이시고  려말에   휘  신혁이  또  문하시중  평장사를  지내시
니  공의  칠대조이시다.   세종조때   행  통정대부  남원도호부
사  휘  계평은  고조이시고  조  휘  현범은  증  가의대부  병조
참판   행   가선대부  전라좌우수사  동지중추부사이며   고  휘   
안국은  증  순충보조공신  숭정대부  좌찬성  겸  지경연춘추관 
성균관사  오위도총부  부총관  한풍군  행  가선대부  함경병사 
포도대장을  지내셨고   비  증  정경부인  안동권씨는  생원  세
임의  여시다.  공은  서기1541년  신축  중종36년에  탄신하여 
무과급제후  선전관  판관  감찰  군수  부사  첨사  방어사 목사
한성부좌윤  판윤  좌영대장  훈련대장등을  역임하셨다.
1592년  임진왜란때   서울근교  행주산성에서  조총으로  훈련
된   왜적   삼만명이  편대로  교대하며  공격하여  왔다.   공은
전라감사   권율장군과  더부러   오합지졸인    이천삼백명으로 
대적함에   천신만고를  극복하고    남녀노소가   일치단결하여
싸웠다는  행주치마의  유래만큼  지략과  용맹으로  대첩을  올
렸다.   국가와  민족을  위해  애국충성하는   호국정신을  실천
하여  신화를  창조한  행주대첩은  청사에  길이  빛났다.
공은   행주대첩의  전공으로   1604년에   자헌대부  효충장의
선무공신  풍양군으로  책록되었으며  인하여  고  휘  안국,   조
휘  현범   증조  휘  지진  지부  삼대가  증직되고   형  휘  엄,   
간,   자  굉중,  치중,  극중,  상중,  시중,   손  유,  봉,  진,  적,  
순,  질  영중,  성중,  위중등  제친이 선무원종공신에 책록되니
공훈때문인데  이처럼  진실한  효행과  공업은  극히 드문일이
다.   지금도  행주산성에서는  많은  업적을  기념하고  영암과 
제주에서도 선정으로  백성들이 송덕비를  건립하여  전하고있
다.  공지형  휘  간은  증  승정대부  좌찬성  겸  지경연춘추관 
성균관사  오위도총부 도총관  행  통훈대부  의빈부  도사이시
고  매씨는  월정  해평  윤근수  찬성부원군에게  출가하였다.
또   공은  영월엄씨  부  부정  증  참의인  서의  여를   취하여
득  오남중  일자  굉중  행  통정대부  청풍군수이고  차삼사자
는  무후했으며  오자  시중이  화순현감을  지내고  그자  적은
문과에  급제  정랑에  올랐다.
증손   태화는  증  대사헌  풍성군이고  고손  지중은  행  동지
중추부사  습봉  풍은군이고  현손  명주는  무과급제  행  역부
사  동부승지였고  칠세손  한경은  무과급제  지군수  증  훈련
원정   구세손  의존은  무과급제  행   김해부사  증   병조참판
풍능군이다.   십세손  만혁은  무과급제  행  경상수사  전라병
사  지훈련원사  한성좌윤  습봉 풍영군이며  십일세손  기년은
무과급제  선전관을  했다.
십이세손  희삼은  한말  무과에  급제  하였으나  관직에는  나
가지  않았다.  만고의  충절과  혁혁한  무훈으로  조국과  민족
을  구하고   가문을  빛냈으며  숭조  효친하고  애국  충성하는
민족  정신을  후세에  전하니  충효와  음덕을  겸비한  위대한
업적은  고금을  통해  역사에  드물다.
제  손은  이  정신을  계승하여   영원한  노력으로  무궁한  번
영을  이룩하리라.  명호라  공이  서기1609년 음3월8일에  한
성  동문밖  자택에서  서거하신지 올해로  389년째이다.
국장으로  봉행된   광주군  하도  동촌  간좌  쌍분  현금  화성
군  매송면  숙곡을  떠나  부모  한풍군양위  조부모  참판공양
위  형  도사공  삼위가  입침한  선영  국내에   면례를  봉행하
니  제친은  상린영영  하시고  천양이  영검한  명복을  기원하
나이다.  청청송백속에  신설유택하고  벌석입비하여  청작존헌
하나이다.  혼백령혼은  강림흠향  하시고  위복보손을  천세만
대  하소서   유위  부족한  졸문으로  선세  관력  가계를  보첩
에서  인용선술하고  비석에  새겨  끝없는  미래에  전하니  해
와  달이  이  언덕을  언제나  빛이  이리라.
서기 1998년     월      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십삼대손       돈    호     근찬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십삼대손       돈    귀     근서

  0
3500
    N     분류     제목    글쓴이 작성일 조회
2097 일반 족보 해설을 마치면서 운영위원 2013-02-28 1083
2096 일반 독립운동가 조완구 선생 [1] 운영위원 2013-02-28 1052
2095 일반 豐壤趙氏의 分派 由來 운영위원 2013-02-28 1051
2094 일반 조공대(趙公臺) 운영위원 2013-02-28 962
2093 일반 윤용구(尹用求) - 견성암 현판 글씨 운영위원 2013-02-28 1569
2092 일반 석간공 조운흘(石磵公 趙云仡) 묘지 자명(墓誌 自銘) 운영위원 2013-02-28 1441
2091 일반 회양공 동곡서원 창건약기 운영위원 2013-02-28 1122
2090 일반 상장군공파의 항렬표 운영위원 2013-02-28 1294
2089 일반 포저공 조익(浦渚公 趙翼)선생의 경세철학(經世哲學) 운영위원 2013-02-28 983
2088 일반 포저공 조익(浦渚公 趙翼)선생의 학문과 저술 운영위원 2013-02-28 1359
2087 일반 포저공 조익(浦渚公 趙翼) 운영위원 2013-02-28 984
2086 일반 풍양군 조경 신도비명 운영위원 2013-02-28 1190
2085 일반 15세 화천공 휘 즙(花川公 諱 濈)이 명나라에 다녀옴 운영위원 2013-02-28 1040
2084 일반 풍양조씨 문과 급제한 선조님 운영위원 2013-02-28 1656
2083 일반 보각국사 조혼수(普覺國師 趙混修)와 청룡사(靑龍寺) 4. 운영위원 2013-02-28 1489
2082 일반 보각국사 조혼수(普覺國師 趙混修)와 청룡사(靑龍寺) 3 운영위원 2013-02-28 1354
12345678910,,,132